유튜브 채널 ‘삼성전자 뉴스룸’ 화면 캡처(기사내용과 무관)

[비즈경영] 장재성 기자

아카데미는 사전적 정의로 서양 여러 나라에서 학문 및 예술에 관해 지도적이며 권위 있는 단체, 학술원, 학사원 따위를 이른다.

현대 사회에서 아카데미는 대부분 학원일며, 대부분의 교육기관으로 인식되는 경우가 많다. 학원을 다른 의미로 아카데미로 부르는 사람도 많다.

이런 아카데미의 존재는 여러 가지의미에서 현재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와 밀접한 관련을 이룬다. 코로나19 상황이 아니었다면, 아카데미는 지금보다 더욱 쇄락했을 가능성이 높다.

학원이라는 사설 교육기관의 명맥을 이어 나간다는 상황 속에서 아카데미는 다른 여러 가지 의미로 다가오는 경우가 많았다.

아카데미의 성공적인 운영은 코로나19 앞에서 많은 부분 손해를 겪는 부분이 많다. 결국 제대로 된 배움을 이행하기 위해서는 코로나19의 종식과 아카데미 혹은 학원 교육의 정상화가 우선이 되어야 하는 현실이다.

아카데미는 이런 의미에서 운영 방식의 제재를 받는 상황이며, 코로나19 종식의 순간에서 비로소 제대로 된 기능을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