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스테이트 판교 엘포레’ 모델하우스 열고, 14일부터 분양 시작!

힐스테이트 판교 엘포레 6블록 투시도

[비즈경영] 신우진 기자

‘힐스테이트 판교 엘포레’ 모델하우스(양재동 옛 화물트럭터미널 부지)를 열고, 14일부터 분양을 시작한다.

지하 3층~지상 20층(A3블록 121세대·A6블록 464세대), 지하 2층~지상 20층(A4블록 251세대) 규모로 조성되며, 판교대장지구 내 아파트 중 유일하게 대형(전용 128~162㎡)으로만 구성된다.

서분당IC를 통해 용인서울고속도로로 바로 진입할 수 있는 데다 용인서울고속도로와 경부고속도로를 연결하는 금토JC 하행선이 지난 7월 개통됐다. 이달 상행선까지 개통할 경우 서울 접근성은 더욱 좋아질 전망이다. 분당수서고속도로,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가 가깝고 서판교 터널이 뚫리면 판교신도시까지 차량으로 5분이면 이동할 수 있게 된다.

참고로 판교대장지구는 성남시 분당구 서남부에서 92만467㎡ 규모로 조성 중이며, 2020년까지 공동주택(15개 블록) 및 단독주택 총 5903세대가 공급된다.

판교대장지구 내 유치원과 초등학교, 중학교가 신설되고, 고등학교는 분당구 내 보평고·판교고·낙생고·서현고로 배정될 예정이다. 판교테크노밸리와 제2판교테크노밸(2019년 준공 예정), 제3판교테크노밸리(2023년 준공 계획) 등 직주인접 입지여건도 수요자들의 선호요인으로 꼽힌다.

아울러 스마트폰을 이용해 조명, 난방 등 IoT 가전제품 제어가 가능한 ‘하이오티(Hi-oT) 시스템’과 스마트폰 소지만으로 공동현관 출입 및 엘리베이터 호출을 할 수 있는 시스템 도입도 계획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