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려워지는 공인중개사 시험, ‘메가랜드’에서 연간회원으로 준비하세요!

메가랜드 홈페이지

[비즈경영] 손영희 기자

많은 공인중개사 사무실이 있지만, 여전히 관련 시장은 뜨겁다. 부동산 침체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많은 매물과 중걔 업무가 존재하기 때문이다. 매년 공인중개사 시험에 30만 명이 원서 접수를 하는 이유다.

그런데 난이도가 어려워졌다. “사법고시 뺨친다”는 국민청원이 등장할 정도. 그렇다면 2019년 공인중개사 시험은 어떻게 준비를 해야 할까?

현명한 방법은 공인중개사 전문 학원에서 꾸준히 준비하는 것이다. 공인중개사 자격증 전문 학원 ‘메가랜드’에서는 2019년 공인중개사 시험 대비 연회원을 모집하고 있다. 강남, 노량진, 왕십리, 안산, 부산 등 5개 직영점에서 모두 모집을 하고, 우수한 학습환경을 제공할 수 있는 시설을 구축했다. 참고로 교육 브랜드 ‘메가스터디’가 선보인 공인중개사 시험 전문 학원이다.

‘메타인지 체감학습론’이라는 독창적인 학습법을 통해 합격률을 높인다는 것이 특징. 맞춤형 최적의 강의를 수강한 후 매주 테스트를 한다. 부족한 부분은 학습 전담 매니저의 피드백으로 체크해 볼 수 있다. 월별 테스트를 통해 정확한 학습 진단도 받을 수 있다.

학원 관계자는 “각 과목별 최고의 교수진을 통해 양질의 강의를 제공하고 있다. 새로운 학습법을 바탕으로 교육 효율을 높일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라고 하면서, “수강생들 모두가 만족할만한 결과를 얻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설명했다.

한편, ‘메가랜드’ 5개 직영점에서는 리뉴얼 오픈 기념으로 방문 상담만 해도 스마트폰 보조배터리, 24k 전자파 차단 스티커, 부동산 용어집 등을 제공하고 있다. 제고 소진 시까지 증정을 하는 만큼, 관심이 있다면 서둘러 상담을 받는 것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