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배송 플랫폼 쿠팡과 충주시의 동행이 기업 및 지자체 협력의 올바른 예가 될 전망이다.

쿠팡은 충주시와 충주시청에서 ‘지역 우수 농특산품 홍보와 판로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협약식에는 조길형 충주시장, 윤혜영 쿠팡 리테일 부사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여했다.

협약에 따라 양측은 충주시 우수 농산물 소비 촉진과 판로 확대를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해 나갈 방침이다.

먼저 쿠팡은 이번 협약을 통해 충주사과, 복숭아 등 충주시가 인증한 우수 농특산물을 직거래로 원활하게 공급받을 수 있게 됐다. 중간 유통 마진이 없는 지역 생산자와의 직거래를 통해 뛰어난 품질과 거품 없는 저렴한 가격으로 농산물을 판매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충주시는 지역 농민들의 정성껏 키운 농산물을 쿠팡 로켓프레시 새벽배송, 당일배송으로 간편하게 전국 각지에 선보일 수 있게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판로 확대와 함께 지역 농산물 우수성을 알리기 위한 홍보, 마케팅 활동에도 힘을 보탤 예정이다.

쿠팡은 충주시 농산물 통합브랜드 ‘충주씨’ 상품을 널리 알리고, 매출 증대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메인 광고 배너 등을 활용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 지원을 펼칠 방침이다. 충주씨는 충주시 농산물의 가치 제고를 위해 지난 2019년에 제작한 수달 캐릭터 브랜드로 알려져 있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쿠팡 로켓프레시와 협업을 통해 충주시의 대표 농산물 브랜드 ‘충주씨’ 를 알리고, 지역 농가소득도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과 손잡고 충주 농산물 브랜드 가치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 윤혜영 쿠팡 리테일 부사장은 “충주시 농민들이 정성껏 키운 품질 좋은 농산물을 전국 쿠팡 고객들에게 로켓배송으로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민들에게 힘을 보태기 위해 더욱 노력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