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게임산업협회 제공

[비즈경영] 박형은 기자

지스타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는 온택트 페스티벌 타이틀 스폰서 ‘KAMP’와 함께 온라인 공연 ‘디어 투모로우(DEAR TOMORROW)’를 개최한다고 발표했다.

글로벌 K-POP 페스티벌 브랜드 ‘KAMP’가 주최하고 지스타 2020과 함께 개최하는 온택트 공연 ‘디어 투모로우(DEAR TOMORROW)’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지친 사람들에게 긍정적 기운을 전달하기 위한 온라인 캠페인으로 ‘다시 평온해질 내일’을 기원하는 메시지를 담아 의미를 더한다.

이를 통해 공연은 누구나 볼 수 있도록 무료로 진행되며, 온라인 공연에서 모인 성금은 전액 기부될 계획이다.

본 공연에는 ‘모모랜드’, ‘A.C.E’, ‘MCND’, ‘손승연’, ‘BVNDIT’, ‘베리굿’, ‘T1419’, ‘AleXa’, ‘Ghost9’ 총 9팀의 국내외 K-POP 시장을 이끌어가는 아티스트들이 참여를 예고했다. ‘지스타 2020’의 마지막 날인 22일(일요일) 밤 9시에 ‘KAMP’의 트위치 채널(twitch.tv/kampglobal)과 ‘지스타TV’ 채널(twitch.tv/gstar)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한편 한국게임산업협회(K-GAMES)가 주최하고 지스타조직위원회와 부산정보산업진흥원이 공동 주관하는 ‘지스타 2020’은 온라인 중심으로, 오프라인 이벤트와 연계하는 방식으로 오는 19일부터 22일까지 4일간 펼쳐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