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제공

[비즈경영] 안은서 기자

주민자치위원회의 주민자치회 전환을 적극 추진하고 있는 서천군이 마서면, 기산면, 판교면 주민자치위원회 위원과 주민자치 관계 공무원, 행정매니저 등을 대상으로 ‘주민자치 아카데미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주민자치위원회는 각 읍·면 주민자치센터의 운영을 심의·결정하는 권한을 가진 데 비해, 주민자치회는 운영 보조금 외에 사업 수익, 후원금 등 재원을 충당하며 자치계획 수립과 집행을 직접 수행할 수 있는 주민 대표 조직의 권한과 책임을 가지게 될 전망이다.

이번 주민자치 아카데미는 주민자치위원회와 주민자치회의 차이점을 바로 알고 전환에 대비하며, 다양한 주민자치 우수사례를 공유해 주민자치를 활성화하고자 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교육은 ‘자치분권과 주민자치회의 이해’를 주제로 서천군지역순환경제센터 박진하 실장이 1시간 동안 실시됐다.

특히 박진하 실장은 “주민자치 위원들의 활발한 활동과 홍보를 통해 주민들이 지역 공동의 문제를 스스로 발굴하고 해결하는데 참여하는 분위기를 조성해야 한다”고 전했다.

한편 서천군은 주민자치회 전환을 위해 주민자치회로 전환을 희망하는 주민자치위원회를 대상으로 컨설팅을 진행하며 주민 대표기구로 정착하고 주민자치를 활성화하도록 지원하는데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