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경기도 안산시가 기업과의 협력을 통해 지역 청년 및 다문화가정 창업 지원에 나섰다.

안산시는 제니시스비비큐와 청년 및 다문화가정 창업 지원 및 다문화특구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시와 비비큐는 협약에 따라 청년 및 다문화가정 창업가 육성 지원, 다문화특구 활성화를 위한 복합문화공간 조성 등에 나설 방침이다.

창업 활성화를 위해 시가 창업 지원 대상자 선정 및 행정 지원을 하면, 비비큐는 창업에 필요한 시설, 교육, 운영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외부 관광객을 유치하고, 다문화거리의 이미지를 개선하기 위한 다문화특구 내 복합문화공간은 조만간 양측이 TF를 구성, 구체적인 건립 방안과 절차, 규모 등은 결정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윤화섭 안산시장은 “비비큐와 협력이 지자체와 민간기업이 손잡고 고용을 창출하고 지역문제를 해결하는 모범사례가 될 것”이라며, “긴밀한 업무협력을 통해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어나가겠다”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