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제공

[비즈경영] 손영희 기자

‘상조신탁’은 이제 IBK 기업은행과 만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관련 상품을 출시한다고 밝힌 이유가 작용한다.

IBK기업은행은 자유적립 신탁상품 ‘IBK안심상조신탁’을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자유롭게 납입할 수 있는 자유적립식 상품으로, 상조금을 기업은행에서 보관, 운용하고 언제든 중도해지 수수료 없이 해지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상품명의 ‘안심(安心)’은 상조회사의 폐업, 중도 해지 시 낮은 환급를 등을 걱정해야 했지만 이 상품을 이용하면 ‘안심’하고 상조금을 준비할 수 있다는 의미라고 은행 측은 밝혔다.

상품 가입 고객은 본인 유고 발생 시 지정된 상조회사 서비스를 할인된 가격에 이용할 수 있고, 수탁자인 은행이 상속절차 없이 납입금액으로 직접 상조 비용을 결제해 유가족들의 번거로움을 줄였다는 것이 특징이다.

납입액이 350만원 이상이면 배우자, 직계존비속 유고 시에도 모두 동일하게 할인된 가격으로 상조 서비스를 이용 가능하다.

가입대상은 만 19세 이상의 개인 고객으로 최소 5만원에서 최대 500만원까지 납입 가능하다. 납입금은 RP, 콜론 등 단기상품으로 운용될 예정이다.

한편 기업은행 관계자는 “고령인구.1인 가구의 증가로 ‘웰-다잉’을 준비하는 고객니즈에 착안해 상품을 출시했다”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