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제공

[비즈경영] 오형진 기자

아모레퍼시픽 라네즈가 서울 명동 쇼룸을 리뉴얼 오픈한 것으로 알려졌다. ‘라네즈의 방’ 콘셉트로 고객이 편안하게 제품을 체험하고 브랜드를 경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구성됐다.

쇼룸은 2층으로 이뤄져 있다. 1층은 라네즈 브랜드 가치를 경험할 수 있는 제품 체험 공간이다. 테스트 공간에선 직원 도움없이 라네즈 전 라인을 피부 유형·고민 별로 확인할 수 있게 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5대 핵심 제품인 워터뱅크, 크림 스킨, 워터 슬리핑 마스크, 래디언-C, 퍼펙트 리뉴 라인의 제형과 향을 오감으로 체험할 수 있는 공간도 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매장 한쪽은 소파, 화장대, 거울 등으로 방 콘셉트를 강조한 부분이 눈에 띈다.

2층에는 맞춤형 화장품 서비스 ‘비스포크 크림 스킨’ 공간으로 전해진다. 고객이 보습, 탄력, 결, 톤 등 피부 고민에 따라 히알루론산, PHA, 나이아신아마이드, 펩타이드 중 한 가지 성분을 선택하면 조제관리사가 즉석에서 제조할 방침이다. 크림 스킨 용기를 취향에 맞게 꾸밀 수 있는 공간도 있다. 별도 예약없이 체험할 수 있는 유료 서비스로 소개된다.

소규모 투어 프로그램 ‘라네즈 스테이’도 운영할 꼐획이다. 다음달 4일부터 22일까지 사전 예약으로 진행할 방침이다.

라네즈 디비전 이혜진 상무는 “급변하고 있는 리테일 환경에 대응해 브랜드를 오롯이 체험할 수 있는 경험 중심 매장을 기획했다”며, “라네즈 명동 쇼룸은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