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경영] 손영희 기자

대한민국 면도기 기업 도루코가 ‘스터블 면도기 프로토타입’ 한정판 제품을 선보인다고 발표했다.

이른바 ‘비어드족(Beard족, 수염을 기르고 다듬는 사람)’ 가운데는 수염 관리를 위해 전동 클리퍼(바리깡)를 쓰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전해진다. 이번에 선보이는 도루코 스터블 면도기 프로토타입은 일반 습식 면도기와 동일한 환경과 방법으로 수염을 다듬을 수 있게 차별화한 제품으로 눈길을 끈다.

과거에도 도루코는 혁신적인 면도날을 선보인 바 있었다. 일반적인 면도기는 최적의 날 진입 각도를 형성하기 위해 ‘날을 지지해주는 강대’와 ‘날’을 용접해 면도기를 구성할 방침이다. 도루코 기술연구소는 날 자체를 직접 구부리는 연구를 통해 공학적, 기술적 어려움을 극복해냈다는 점에서 의미를 더한다.

이는 면도 퍼포먼스에 이점을 다양화하는 핵심 기술로 자리잡게 됐다. 도루코는 혁신적인 기술과 품질로 세계 최대 면도날 정기 배송 업체 ‘달러 셰이브 클럽(Dollar Shave Club)’ 등 글로벌 유수 기업들로부터 러브콜을 받고는 중이다.

이번에 선보이는 스터블 면도기도 혁신적인 제품으로 평가받고 있다. 수염을 일정한 길이만 남기고 자르려면 체모 중간 부분을 절삭해야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수염은 다른 체모와 달리 많이 두껍기 때문에 절삭할 때 뜯김과 자극이 있을 수밖에 없다. 도루코 기술연구소는 혁신적인 날, 날 진입 각도, 슬랜트 배치 등의 연구를 통해 스터블 면도의 악조건들을 모두 극복해낸 것이다.

한편 도루코의 스터블 면도기 프로토타입은 900개 한정으로 인디고고 사이트에서 구매, 펀딩을 할 수 있으며 혁신적인 기술에 대한 부분도 이곳에서 확인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