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오아카데미 중국 미용인 대상 온라인 교육 서비스 제공 발표

준오아카데미 제공

[비즈경영] 백재윤 기자

준오아카데미가 중국의 헤어디자이너 및 업계 관계자들에 온라인 교육서비스를 제공해 업계에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준오아카데미는 2015년 비영어권 최초로 사순 아카데미 스쿨 커넥션(SASSOON ACADEMY SCHOOL CONNECTION)의 멤버 스쿨 자격을 획득한 바 있으며 웰라, 로레알과 같은 해외 유명 헤어 브랜드와의 협업 등 아시아 미용교육의 허브로서 이름을 알리고 있다. 또한 준오아카데미의 수준 높은 K-뷰티 커리큘럼을 배우고자 지난 4년간 약 2만명(누적인원)이 방문했다.

준오헤어의 교육 기관인 준오아카데미는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해외의 미용인들에게 오프라인 교육을 실시하기 어려운 상황을 고려해 지난 6월부터 위챗기반 교육 플랫폼인 ‘샤오어퉁(小鹅通)’을 통해 동영상 및 라이브 강의를 제공 중이다.

다양한 컨텐츠 사이에서도 특히 준오헤어 강윤선 대표의 ‘준오 10대 뉴스 및 강윤선의 열정 이야기’는 약 1만 2000 조회수를 기록하며 큰 관심을 받았다. 이 강의는 준오헤어와 강윤선 대표가 함께 걸어온 지난 38년의 시간 속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10대 뉴스를 이야기하며 많은 현지 미용인들의 공감을 자아낸 것으로 알려졌다.

이 밖에도 송호 본부장의 ‘하이퍼포머 운영’ 스토리가 많은 사랑을 받았으며, 7월 말부터 순차적으로 동휘 부원장의 ‘열펌 테크닉 교육’, 나미라 원장의 ‘뿌리볼륨펌’, 영근 원장의 ‘퍼펙트 뱅&컬’ 등 교육이 제공될 전망이다.

준오아카데미 박시내 학장은 “준오아카데미의 중국 미용인 대상 온라인 교육 서비스는 현재 일 평균 150명, 약 6000여명의 누적 방문자 수를 기록하며 큰 관심을 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컨텐츠를 통해 중국의 헤어디자이너 및 업계 관계자들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며 적극적으로 소통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