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 캄보디아 현지서 ‘첫 주택 분양’ 시행

부영그룹 제공

[비즈경영] 이대수 기자

지난 29일(현지시간) 부영은 캄보디아 현지 법인인 ‘부영 크메르’가 프놈펜 센속지구에 짓는 ‘보레이 부영 센속’의 분양사무소를 개소했다고 발표했다.

이 사업은 11만608㎡의 대지에 연면적 15만791㎡로 1∼3층 빌라 총 716가구를 짓는 것이다. 준공은 내년 12월로 예정됐다. 부영의 두 번째 해외 주택 사업이다. 부영은 2017년부터 베트남 하노이시 하동구 모라오신도시에 3천482가구 규모로 국제아파트를 공급 중이다.

단지가 위치한 센속지구는 캄보디아의 수도 프놈펜에서 새로운 주거 단지로 떠오르는 신도시로, 프놈펜시에서 개발이 가장 활발히 진행 중인 곳으로 알려져 있다.

단지 1km 이내에 현대식 쇼핑몰, 종합 생활용품 매장, 창고형 대형마트 등의 상업시설과 국제학교가 있어 풍부한 생활편의 시설을 갖췄다고 부영은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