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강남구 ‘대치 푸르지오 써밋’ 다음달 분양한다

대우건설 제공

[비즈경영] 이대수 기자

지난 28일 대우건설은 서울 강남구 대치동에 분양하는 ‘대치 푸르지오 써밋’의 사이버 모델하우스를 31일 열고 분양을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대치동 구마을 1지구를 재건축하는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18층 9개동, 총 489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재건축이 예고된 구마을 1∼3지구 중 가장 큰 규모에 해당된다.

전용면적·타입별로 51㎡A 33가구, 53㎡A 10가구, 59㎡A 20가구, 59㎡B 3가구 등 소형 66가구, 102㎡A 30가구, 117㎡A 5가구 등 대형 35가구를 일반에 분양하며 펜트하우스 타입인 101㎡A·107㎡A·129㎡A·150㎡A·155㎡A 각 1가구도 일반분양한다. 총 106가구 일반분양으로 알려졌다.

3.3㎡당 평균 분양가는 4천751만원으로 책정돼 눈길을 끈다. 이 단지는 대현초, 대명중, 휘문중·고교 학세권이고 경기고, 단대부고, 중대부고, 진선여중·고 등이 가까우며 대치동 학원가가 인근에 있어 교육 인프라가 풍부하다고 대우건설은 전했다.

교통은 지하철 2호선 삼성역과 신분당선 한티역, 3호선 대치역 등을 이용할 수 있고, 강남 중심부에 위치해 서울 전역과 수도권 도로 접근성도 좋은 것으로 알려졌다.

다음달 10일 1순위 당해, 11일 1순위 기타, 12일 2순위 청약을 받고 20일 당첨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분양 관계자는 “대치 푸르지오 써밋은 6·17대책의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및 고강도 실거래 조사 대상에서 제외돼 2년간 실거주 의무가 없다”며 “실거주자를 비롯해 투자수요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