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스킨라빈스 유기농 아이스크림 매장 ‘HIVE 한남’ 선보여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지난 9일 SPC그룹이 운영하는 배스킨라빈스가 새로운 카페 공간 ‘HIVE 한남(하이브 한남)’을 오픈했다고 발표했다.

‘벌집(HIVE)’을 주제로 만든 배스킨라빈스의 첫 번째 카페 공간으로, 유기농 아이스크림을 판매하는 유일한 매장이다. ‘베리베리 스트로베리’, ‘민트 초콜릿 칩’, ‘체리쥬빌레’ 등 총 12가지 인기 플레이버를 유기농 원재료로 만들었다. 유기농 아이스크림은 유기인증 기준인 제품의 95% 이상을 유기 원료를 사용했으며, 유지방을 줄인것이 특징이다.

커피도 특별하게 만나볼 수 있다. SPC그룹의 대표적인 세 가지 원두를 제공하며 고객이 취향에 맞게 원두를 골라 즐길 수 있는 ‘커피 셀렉션 존’을 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1층에 위치한 오픈 키친에서는 직접 제조한 디저트를 판매한다. 바삭한 콘 속에 모짜렐라 치즈와 달콤한 아이스크림을 넣은 ‘와와콘’이 시그니처 디저트다. 뜨거운 치즈와 차가운 아이스크림의 반전 매력을 동시에 느낄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이밖에 요거트 아이스크림에 뿌린 벌꿀의 달콤한 맛과 호박의 풍성한 식감을 즐길 수 있는 ‘펌킨 허니 드랍’, ‘브라운 치즈 와플&아이스크림’ 등 이색 디저트도 맛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매장 내외부의 인테리어에는 벌집 콘셉트가 적용됐다. 층별로 고객의 취향을 고려한 독특한 인테리어와 객석으로 구성된 것으로 알려졌다.

글로벌 유명 디자이너 ‘그라다(Grada)’, ‘프란체스카 카폰(Francesca Capone)’ 등과 협업해 캘리포니아의 이미지를 현대적으로 해석한 아트워크를 배치했고 건물 외벽 한 면 전체에 디자인 브랜드 ‘패턴 피플(Pattern People)’이 디자인하고 국내 유명 그래피티 디자이너 범민(BFMIN)이 완성한 이색 벽화를 그려 넣어 ‘여럿이 모여 활기 넘치는(Gather and Buzz)’ 콘셉트의 독특한 분위기를 완성시켰다.

한편 ‘HIVE 한남’에서는 이날부터 다양한 오픈 이벤트를 진행한다. 소프 서울(SOAP SEOUL)과 협업한 음악을 매장에서 즐길 수 있고 오픈 당일에는 ‘무관중 디제잉’ 행사 등을 진행한다. 한 달 동안 해피포인트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시그니처 메뉴와 MD 상품을 구매하면 다양한 혜택도 제공할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