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정보통신 스타랩스와 클라우드 사업 업무협약 실시

롯데정보통신 제공

[비즈경영] 고종혁 기자

1일 롯데정보통신은 스타랩스와 대외 클라우드사업 확대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스타랩스는 다양한 클라우드 플랫폼을 기반으로 엔터프라이즈 분야 클라우드 사업을 주력으로 하는 전문기업으로 잘 알려져 있다.

이번 MOU를 통해 양사는 마케팅 협력, 기술 교류 등 클라우드 사업 확대를 위한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기로 결정했다.

롯데정보통신은 자체 프라이빗 클라우드 서비스인 엘클라우드(L.Cloud)와  아마존웹서비스(AWS), MS 애저(Azure), 구글클라우드 등 글로벌 퍼블릭 클라우드 파트너사와 함께 유통, 물류, 제조 등 산업 전반의 그룹사 비즈니스에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며, 안정적인 클라우드 구축 및 운영 노하우를 축적해온 바 있다.

클라우드 설계부터 보안, 가격 최적화를 위한 매니지드 서비스 등 클라우드 사업 영역을 확대해나가고 있으며, 마이크로 서비스 아키텍쳐(MSA), 하이브리드/엣지 컴퓨팅, AI/ML, 빅데이터 등 전문적인 영역에 이르는 종합 솔루션을 제공 중이다.

한편 롯데정보통신은 이번 사업협력뿐만 아니라 그룹의 다양한 프로젝트를 함께 진행해온 파트너들과 사업협력을 강화함으로써 대외 클라우드 사업을 확대해나간다는 계획을 수립했다.

클라우드부문장 김영철 상무는 “롯데그룹의 유통, 화학, 제조, 서비스 등 다양한 노하우와 레퍼런스를 기반으로 고객에게 적합한 맞춤형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롯데정보통신은 올 4월 AWS 공인 자격증을 200개 이상 취득해 ‘AWS 200 서티파이드’ 로고를 획득했다. 지난해 말에는 ‘DCX 컴피턴시’를 취득해 디지털 상거래 솔루션과 고객 데이터 분석 등 디지털 고객 관리 분야 전문성을 입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