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민회관 ‘문화가 있는 날 힘내라 영천! 작은음악회’ 열어

영천시 제공

[비즈경영] 벡제윤 기자

최근 영천시민회관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관하는 ‘문화가 있는 날-공연산책’사업에 공모해 3천만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운영하는 ‘힘내라 영천!! 작은 음악회’사업을 시작한다고 전했다.

영천시에 따르면 오는 29일 영천시민회관 스타홀에서 어린이들을 위한 클래식 ‘Episode1. 동요&만화 갈라콘서트’ 공연을 선보이게 된다.

이어 8월에는 ‘Episode2. 서정금과 최용석의 ’해학적 창극 속으로‘’, 9월은 ‘Episode3. 고금성·김아영의 ’경기민요 한마당‘’, 10월은 청소년들을 위한 힙합콘서트 ‘Episode4. 박준호&라스트릿크루의 ’Hip한 Street‘’와 지역예술인들이 펼치는 ‘Episode5. 곽동현과 김단희의 ’국악한마당’이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코로나19로 문화생활이 어려웠던 시민들께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주기 위한 다채로운 공연이 이번 달을 시작으로 11월까지 매달 마지막 주간에 개최될 예정이오니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번 공연은 코로나19 생활 속 거리두기로 일환으로 한 칸 씩 객석 띄어 앉기가 진행되고 지역감염확산을 막기 위해 영천시민만 입장이 가능하며 타 지역민들은 입장이 불가능 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