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첨단과학산업단지 입주 기업 3곳과 ‘투자협약’ 체결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지난 29일 정읍시는 신정동 첨단과학산업단지에 새롭게 입주를 희망하는 기업 3개사와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유진섭 시장과 시 관계공무원, (주)에코비즈넷 조정섭 대표, (유)한터 안병한 대표, (주)안정개발 박진근 대표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주)에코비즈넷은 강원도 춘천에 소재한 기업으로 총 4948㎡ 부지에 10억원을 투자하기로 결정을 내렸다.

첨단연구단지 내 농축산용미생물산업육성지원센터와 협업을 통한 기술 개발로 각종 미생물 제제 등을 생산할 방침이다. (유)한터는 건강식품인 블랙커런트를 이용한 건강기능식품을 제조 생산하는 기업으로 4418㎡ 부지에 20억원을 투자해 첨단과학산업단지에 둥지를 틀 것으로 보인다.

(주)안정개발은 최신 철재시스템 마루틀 등 건축 신자재를 제조하는 신설기업으로 4537㎡ 부지에 20억원을 투자해 공장을 신축 할 계획을 수립했다. 이들 3개 기업은 올해 하반기 착공을 목표로 총 50억원을 투자하고, 약 50명을 신규 고용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안병한 (유)한터 대표는 “기업을 위해 지원하고 환영해 준 만큼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유진섭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세계 경제 위기 속에서도 정읍 지역에 투자를 확정한 업체들의 지원및 애로사항 해소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대답했다.

한편 신정동 일원에 89만6321㎡ 규모로 조성된 첨단과학산업단지는 전북연구개발특구지역과 지방중소기업특별지원지역으로 지정되어 각종 세제 혜택과 직접 생산품에 대한 수의계약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산업단지로 알려져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