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테크 안마의자 롯데백화점 포항점 브랜드관 오픈 단행

휴테크 제공

[비즈경영] 오형진 기자

지난 24일 휴테크산업이 포항시 북구에 위치한 롯데백화점 포항점에 브랜드관을 새로 오픈했다고 발표했다.

휴테크 롯데백화점 포항점은 포항 시내의 유일한 백화점이자 포항 지역 중심 상권에 자리잡아 남구의 휴테크 포항직영점과 더불어 해당 지역 매출을 견인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휴테크 브랜드관은 8층의 가전·가구·주방 매장에 입점해 영업을 시작했으며 세라젬 매장과 인접해 안마의자 등 건강 가전에 관심있는 고객들에게 자사의 다양한 제품을 선보인다는 계획을 세웠다.

대표 제품으로는 타사와 차별화되는 휴테크만의 기술인 ‘음파진동 마사지 시스템’과 정밀한 체형 인식 시스템인 HBLS 등을 장착한 플래그십 모델 ‘카이 SLS9 화이트펄 에디션’과 휴테크 인기 모델 중 하나인 프리미엄 라인 안마의자 ‘카이 LS9’, ‘카이 LS7’을 전시할 예정이다.

또한 다리·발 마사지에 특화된 기능과 세련되고 시크한 디자인, 가정에서의 안전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끼임 방지 안전 시스템’을 적용한 ‘G9 블랙에디션’을 비롯해 가구와 헬스케어를 결합한 홈퍼니싱 라인 ‘레스툴’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다는 특징도 가지고 있다.

휴테크는 프리미엄 안마의자 수요 증가에 따라 지난 3월 롯데백화점 건대 스타시티점을 오픈한 데 이어 영등포점, 청량리점 브랜드관과 이번 포항점까지 백화점 영업망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앞서 청량리점은 팝업스토어 운영 후 소비자 반응이 좋아 정식 입점을 진행했다.

휴테크 영업본부 정부영 차장은 “안마의자는 타 브랜드와의 비교 등 직접 체험이 중요한 제품군으로 추후 롯데백화점 울산점과 대구 상인점 등 입점을 추가로 계획하고 있다”며, “올해만 해도 롯데백화점 노원점의 레스툴 카페를 비롯해 백화점 매장 5곳을 신규 오픈했으며, 안마의자 수요의 ‘빈틈’이 있을 것으로 보고 지속적으로 오프라인 매장을 확대하고 있다”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