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대 창업자 판로개척 일환 비대면 세미나 시행

전주대 제공

[비즈경영] 이대수 기자

지난 17일 전주대학교가 전북지역의 예비 창업자와 창업기업의 초기판로 개척과 유통채널 확대를 돕기 위해 ‘Market-In 판로개척 세미나’를 진행했다.

‘Market-In 판로개척 세미나’는 시제품 개발단계를 거처 완성된 신제품의 판로 확보와 기존 제품의 유통채널 확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예비) 창업자를 위한 세미나로 알려졌다. 전주대는 이번 세미나를 통해 판로확보 및 유통에 대한 교육과 함께 입점 교육비, 제품개선비, 인증비 등 지원 프로그램을 함께 연계해 지원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정책에 맞춰 비대면(온라인)으로 진행된 세미나에서는 (주)오르카투자자문 김민철 대표가 ‘투자 판로 전략’이라는 주제로 강연했으며 2020년 투자 트렌드 변화, 성공 투자 사례, 기업가정신 확립을 통한 투자 거래 기회, 투자를 위한 로드맵 등의 프로그램이 실시됐다.

전주대 창업지원단장 전기흥 교수는 “전라북도 (예비)창업 기업의 가장 큰 애로사항인 판로와 유통채널 확대 지원을 통해 기업이 자립 성장을 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돕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주제의 세미나와 지원을 통해 전북 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지원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판로개척세미나는 2020년 총 5회 운영되며 6월부터 9월까지 각각 다른 주제에 대해 비대면(온라인)으로 운영될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