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국악원 오는 26일 ‘청악예술단 초청공연’ 실시

남도국악원 제공

[비즈경영] 오형진 기자

오는 26일 오후 7시 국립남도국악원은 진악당에서 금요국악공감 청악예술단 초청 공연을 한다고 발표했다.

청악예술단은 선대 예인들께 물려받은 유산으로 전통국악을 사랑하는 청춘들이 모여 음악을 만들고 음악에 대한 즐거움을 공유하고 대중들에게 행복을 전하고자 노력하는 단체로 잘 알려져 있다. 이번 공연에서 청악예술단은 사물놀이, 신쾌동류 거문고 산조, 소고놀이, 팔도놀이, 줄타기 등 역동적이고 신명나는 다양한 작품을 선보일 방침이다.

청악예술단은 이 시대의 다양한 사람들과 다름을 존중하고 존경하며 삶을 영위하는데 지향점을 두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남도국악원은 코로나19 재확산 위험에 대비해 발열 체크, 전 관람객 마스크 착용, 객석 띄어 앉기 등 공연 관람 시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는 상황이다.

한편 공연은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객석 거리두기 운영을 위해 예약으로 선착순 150명을 모집할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