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지역과 함께 성장할 마을활동가 양성 본격화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최근 영광군은 주민주도의 마을공동체를 실현하고 나아가 영광군 마을공동체 사업의 구심점 역할을 수행할 마을활동가를 양성하기 위해 지난 18일부터 30일까지 4회에 걸쳐 ‘2020년 상반기 마을활동가 양성 아카데미’를 진행한다고 전했다.

이번 교육은 올해 전라남도 공모사업에 선정된 마을공동체 씨앗단계 19개소와 영광형 특화공동체 2개소, 영광 교육공동체 4개소의 대표자와 실무자를 대상으로 마을공동체의 이해, 마을자원 활용법, 주민소통 및 갈등해결책, 공동체 조직화 및 사례공유, 주민간담회 등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특히 18일에 진행된 1회차 교육은 궂은 날씨에도 30여명의 교육생들이 참가하여 마을활동가로 성장할 열의를 보였으며, 강의 내용인 마을 만들기의 의미와 공동체 사업 속 주민들의 올바른 마음가짐에 대해서도 깊은 공감을 이끌어냈다.

김준성 영광군수는“마을활동가들은 주민들이 소통하고 협력하는 마을공동체의 주축이다”라며,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실천하면서 마음의 거리는 가깝게 하여 공동체의 가치를 빛내주시기 바란다”라고 의견을 나타냈다.

한편 앞으로도 영광군은 아카데미 이후 마을활동가들이 자체적인 네트워킹 활동을 통해 공유와 협력 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갈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