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스마트도서관 설치·확대 운영 결정

광주시 제공

[비즈경영] 손영희 기자

8일 광주시립중앙도서관은 광주시문화스포츠센터와 광주시민체육관 등 2개소에 스마트도서관을 설치, 확대 운영한다고 발표했다.

광주시문화스포츠센터 체육동 1층 로비와 광주시민체육관 정문 출입구에 설치된 스마트도서관은 광주시도서관 회원증만 있으면 언제든지 이용할 수 있으며 1회에 2권까지 최대 2주간 대여가 가능할 전망이다.

이에 따라 시는 기존에 운영중인5개 스마트도서관(경강선 4개 역사, 이마트 경기광주점)에 2개소가 추가돼 총 7개의 스마트도서관을 운영하게 된 것이다.

스마트도서관은 무인으로 책을 대출하고 반납할 수 있는 도서관서비스로 450권의 비치 도서를 365일 24시간 언제든 무료로 이용할 수 있어 해당 시설 이용자뿐만 아니라 야간에 도서관 이용이 어려운 직장인들이 일상에서 쉽고 편리하게 도서 대출과 반납 서비스를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신간 및 베스트셀러 위주로 일반 교양도서 외에 아동도서까지 비치돼 있어 다양한 계층이 이용할 수 있으며 도서관 홈페이지에서도 스마트도서관 소장 도서 검색이 가능할 전망이다.

특히 시는 코로나19로 인한 정상적인 도서관서비스 이용이 불가한 상황에서 스마트도서관확대 운영을 통해 공공도서관의 역할 분담과 시민의 도서정보에 대한 욕구가 일부 충족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광주시 관계자는 “스마트도서관은 비록 규모는 작지만 시민들과 더 가까운 곳에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도서관 접근성과 편의성을 높여 ‘책 읽는 광주’를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