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TP 34개 유망 창업기업 밀착지원 나서

인천테크노파크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7일 인천테크노파크(인천TP)는 혁신성장 가능성이 큰 창업기업 34개사를 선정, 밀착지원에 나선다고 발표했다.

인천TP는 최근 중소벤처기업부, 창업진흥원, 인천시와 함께 ‘창업도약패키지 지원사업 사업화 지원’ 공모를 통해 지원·신청한 169개 기업 가운데 혁신성장 10개사와 스케일업 24개사를 최종 선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천TP는 이번에 뽑힌 창업 도약기(창업 3~7년) 기업에 사업화 자금 3억 원과 연구·개발(R&D) 자금 4억 원 등 많게는 7억 원까지 지원해 성장을 도울 예정이다.

투자진단 및 전략 수립, 국내외 크라우드펀딩 컨설팅, 홍보영상 제작, 기업 성장클리닉, 창업기업 간 네트워킹, 영상콘텐츠 제작 및 홍보 채널 구축, 멘토링 등 기업 맞춤형 특화 프로그램도 지원할 방침이다.

인천TP 관계자는 “창업 도약기 기업이 사업화 과정에서 맞닥뜨린 어려움을 헤쳐나갈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라며, “기술 고도화 등 사업화 지원으로 기업들이 매출 증대와 성장촉진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2010년부터 정부로부터 ‘창업도약패키지 지원사업’주관기관으로 연속선정된 인천TP는 지금까지 모두 324개 기업을 지원, 좋은 성과를 내면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창업지원 선도기관으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