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미사도서관 온라인 개관식… 시민 안전 배려한 조치

하남시 제공

[비즈경영] 안은서 기자

지난 29일 하남시 대표 도서관인 ‘미사도서관’이 개관식을 온라인으로 대체하며 눈길을 끈다. 코로나19 확산 예방과 시민 안전을 먼저 배려한 조치로 알려졌다.

하남시는 25일 시민에게 도서관 내외부 전경 사진과 운영 내용을 담은 모바일 개관 안내장을 배부하고, 29일 미사도서관 홈페이지 공지사항에 개관식 홍보영상을 업로드했다.

김상호 하남시장은 홍보영상을 통해 “27만 하남시민과 함께 하남시 대표도서관 개관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미사도서관 개관에 이어 위례도서관, 일가도서관, 신장도서관, 감일 신도시의 공공도서관을 차질 없이 추진해 책읽기 좋은 하남, 청소년이 책과 친구가 될 수 있는 하남으로 만들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사람이 책을 만들고 책이 사람을 만든다는 이야기처럼 하남시가 도서관을 만들고 그 도서관이 하남시민 행복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여 설명했다.

한편 29일 도서관 개관과 동시에 예정됐던 시설 개방은 코로나19 확산 저지를 위해 오는 6월15일로 연기됐다. 미사도서관 관계자는 “보다 더 준비된 모습으로 시민과 안전하게 만나길 기대한다”며, “하남시미사도서관 향후 일정은 홈페이지에 공지할 예정”이라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