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제공

[비즈경영] 한명희 기자

28일 오전 하나은행은 서울시 중구 을지로 본점에서 글로벌 부동산서비스업체 리맥스코리아 및 도우지엔과 해외 부동산 투자자문 서비스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하나은행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해외부동산 투자자문, 해외부동산 투자세미나 개최, 국내외 고객 대상 부동산 거래 지원 등 해외부동산 투자자들에게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하나은행은 지난해에도 케이에프코리아 및 글로벌PMC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하나은행은 ‘언택트 시대’를 맞아 지난 2월부터 부동산 화상 상담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에 제휴업체를 추가하면서 국내 및 해외 거주 손님들이 화상상담을 통해서도 전문적인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한 점이 눈에 띈다.

리맥스코리아는 글로벌 부동산 업체 리맥스(RE/MAX, LLC)사의 한국 마스터 프랜차이즈 업체로 리맥스의 전세계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미국, 일본, 유럽 및 동남아 지역에 대한 부동산 글로벌서비스를 제공한다. 도우지엔은 해외부동산의 투자자문, 매입, 매각, 자산관리를 서비스하는 다국적 기업으로 전세계 17개국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해외 부동산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정원기 하나은행 자산관리사업단 단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해외 부동산 자문서비스의 전문성이 강화될 것으로 본다”며, “전문성과 편리성을 겸비한 다양한 글로벌 부동산 서비스를 계속 선보이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