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전국 ‘청년 창업’ 우수 지자체 선정 쾌거

영광군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최근 영광군이 도시민들의 농촌생활 유치 및 귀농귀촌 활성화 사업 부분에서 농업농촌 발전에 기여한 우수 지자체로 선정되며 눈길을 끈다.

25일 영광군은  “지난 22일 서울 aT센터에서 열린 2020 귀농귀촌 청년창업 박람회장에서 귀농귀촌 청년창업 우수 지자체상을 수상했다”고 발표했다.

영광군은 귀농귀촌 활성화 사업 등을 통해 체계적인 상담과 도시민 정착지원으로 귀농귀촌인의 안정적인 정착과 지역민과의 화합을 이끌어 성공적인 농촌생활에 정착할 수 있는 정주여건을 조성한 공로가 인정된 것이다.

그동안 군은 귀농귀촌을 꿈꾸는 도시민들에게 맞춤형 귀농귀촌 정보를 제공하고 다채로운 전시, 상담, 세미나를 진행함으로서, 스마트한 대한민국 농촌의 미래상을 제시하며 눈길을 끌었다.

영광군은 이번 박람회에서 지역 방문이 어려운 수도권 도시민을 대상으로 귀농귀촌 정책 안내, 영광 농특산물 전시, 교육 프로그램, 임시 거주시설 등의 필수 정보를 제공해 농촌지역 적응의 어려움을 해결하는 현실적인 조언으로 큰 호응을 이끌어냈다.

김준성 군수는 “농촌인구 감소로 지방소멸까지 위협받고 있는 상황에서 귀농귀촌 우수 지자체상 수상은 매우 뜻깊은 성과다. 더욱 다양하고 체계적인 귀농귀촌 정책을 추진하여 귀농귀촌인과 함께하는 행복한 영광 만들기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20 귀농귀촌 청년창업 박람회는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 3일간 연합뉴스 주관으로 6차산업화를 중심으로 한 다양한 성공사례를 공유함으로써 창조농업의 확산 및 활성화를 유도하기 위해 진행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