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청 제공

[비즈경영] 백재윤 기자

지난 19일 나주시는 “2020년 ‘농산물 가공 창업 아카데미’ 개강식을 농업인교육관 교육장에서 개최했다”고 발표했다.

나주시는 사전 모집을 통해 선정된 교육생 25명을 대상으로 오는 7월 7일까지 매주 화, 금요일 농업기술센터 농업인교육관에서 총 15회 차에 걸친 농산물 가공 창업 교육을 실시할 방침이다.

이번 교육은 지역 농·특산물 활용·소비 활성화를 위한 소규모 가공 전문인력 발굴, 창업자 역량 강화를 위해 마련된 것으로 알려졌다.

농산물 가공분야 전문 강사를 초청해 식품 원료의 기초 이해와 유형별 가공 기술, 가공 시설 설비 사용법, HACCP인증 등 식품 위생 관련 법규, 세무, 인허가 등 가공 창업자가 숙지해야할 행정사항 전반에 대한 이론 교육과 제조실습, 현장견학이 진행될 예정이다.

제조실습 교육은 농업인교육관 가공기계를 활용, 착즙·추출·건조·분말라인 4회 과정으로 운영되며 현장 견학은 가공 창업분야 선진지, 타 시·군 농산물가공센터 답사를 통해 교육생들에게 농산물 가공 창업 견문을 넓히는 기회를 제공할 방침이다.

한편 이날 개강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생활 속 거리두기의 일환으로 발열 및 2주 내 해외 입국 여부 확인, 마스크 착용, 교육생 간 거리두기를 준수해 이뤄졌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이번 교육이 우리 지역 농산물 소비 촉진은 물론 농산물 부가가치 창출을 통한 농가 소득 증대 등 농촌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소규모 가공 창업을 희망하는 교육생들의 실질적인 역량 강화와 창업 마인드 함양을 위해 교육 지원에 최선을 다해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