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경영] 신우진 기자

최근 글로벌 라이브 방송 플랫폼 비고라이브가 또 한 번 코로나19 기부에 나서면서 주목받고 있다. 비고라이브는 5월 14일 코로나19 기부를 위한 전 세계 24시간 라이브 방송을 실시했다.

세계 각국 비고라이브 BJ들이 릴레이로 24시간 동안 라이브 방송을 진행해 방송 중 모인 금액을 세계보건기구(WHO)에 기부하는 자선 행사로 알려져 있다. 이번 행사를 위해 8일 비고라이브는 앱 내 BJ들의 사전 신청을 받아 국가대표 선발전을 펼친 바 있다.

선발전을 통해 걸그룹 화이팅의 리더 BJ 신주, 현직 가수인 BJ 시유니와 BJ 손가수 그리고 BJ DJ38SUN 등 총 4명의 BJ가 한국 대표로 뽑혔다. 이들은 한국시간 기준 14일 오후 5시부터 6시까지 15분씩 라이브 방송을 맡아서 실시됐다.

BJ들의 춤과 노래, 악기 연주, DJ 등 화려한 볼거리에 전 세계 시청자들은 환호하며 기부금을 보냈고 방송은 성공적으로 끝을 맺었다.

비고라이브는 전 세계 BJ가 함께 부르는 노래 영상도 제작했다. 코로나19의 피해 규모가 범세계적인 만큼 한마음 한뜻으로 뭉치자는 의도로 기획된 이 영상은 마이클 잭슨의 ‘We are the world’를 파트별로 조금씩 나눠 부르는 형식으로 제작이 이뤄졌다.

한국 대표로는 뮤지컬 배우로 잘 알려진 BJ 니나, 가수 출신 BJ lovewitsage, BJ 전은진, BJ Maskblack, BJ Cozypoin 등 총 5명이 참여해 자리를 빛냈다. 해당 영상은 현재 3만 뷰에 가까운 인기를 자랑하며 널리 퍼지고 있으며, 비고라이브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확인 가능하다.

비고라이브 담당자는 “코로나19 퇴치를 위해 어떤 방식으로라도 보탬이 되고 싶다”며 “앞으로의 행보도 기대해달라”라고 전했다.

한편 비고라이브는 6월 1일부터 30일까지 강남 밀라노 점프 빌딩 전광판, 홍대입구역 2호선 역사 내 전광판 등을 통해 앱 홍보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