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제공

[비즈경영] 안은서 기자

19일 의성군과 (재)경북테크노파크(이하 경북TP)는 의성군청 회의실에서 ‘의성군 세포배양 소재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세포배양 소재산업 관련 정책개발 및 지원, 소재개발 기술연구 사업수행 및 지원센터 위·수탁 운영, 바이오 산업체 및 의성 지역산업 기업가치 향상을 위한 통합기업지원 사업 등에서 협력한다.

경북도와 의성군은 세포배양용 배지 기술개발과 일회용 바이오 백 등 관련 소재부품 산업의 육성·집적화를 추진하는 주 ㅇ이다.

총 사업비 90억 원을 투입, 3층 규모의 세포배양 소재산업 지원센터를 2021년 준공할 계획을 수립했다. 경북TP는 1998년 8월 선도 테크노파크로 설립된 것으로 알려졌다.

지역산업 경쟁력 강화의 허브기관으로서 경북지역 기업과 산업을 지원한다.

이재훈 경북TP원장은 “경북TP가 보유한 기업지원 시스템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경북도와 의성군이 추진하고 있는 의성 세포배양 소재 산업이 전문성과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또 김주수 의성군수는 “앞으로도 지역의 새로운 성장동력이 될 세포배양 산업의 육성과 활성화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