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홈쇼핑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 위한 특별방송 실시

GS홈쇼핑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19일 GS홈쇼핑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의 판로 확대를 위해 신규 프로그램을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GS홈쇼핑은 오는 20일 중소기업을 위한 특별 프로그램인 ‘해피투게더-상생마켓’을 시작한다. 매주 수요일 오후 3시부터 30분 동안 진행되는 이번 방송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중소기업들의 상품만을 소개할 예정이다.

오는 20일 충남 서해키조개영어조합법인의 ‘키조개 관자세트’를 시작으로, 27일 전남 완도의 ‘활전복’, 6월 3일 ‘농가돕기꾸러미세트’ 등을 순차적으로 방송할 것으로 보인다.

각 지방 도청과 협력해 지역 농수축산물을 주로 판매한다. ‘해피투게더-상생마켓’은 모바일온라인에서도 기획전 형식으로 열릴 예정이다.

‘해피투게더’ TV홈쇼핑 생방송에서 판매한 상품을 비롯해 50여개 상품을 한 눈에 볼 수 있다. GS홈쇼핑 마케팅사업본부 김진석 상무는 “코로나19로 예기치 못한 어려움에 처했거나 판매 부진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들이 판로를 확대하는 기회가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중소기업과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