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19일 서울시 관악구가 창업에 관심 있는 일반인, (예비)창업자가 관심 분야 전문가의 상담 및 진단을 무료로 받을 수 있도록 ‘원스톱 창업 멘토링’을 운영한다고 발표했다.

원스톱 창업 멘토링은 기술창업, 소상공인 창업 등 멘토링을 중점적으로 지원한다. 멘토링 과정은 기초 멘토링과 심화 멘토링 2단계로 운영된다. 신청자는 기초 멘토링을 통해 사업계획 및 사업 준비 과정 등에 대한 기초적인 상담 및 진단을 받는다.

또 특허·법률, 재무회계, 투자, 마케팅 등 분야별 전문가의 멘토링이 필요한 경우 ‘심화 멘토링’을 통해 해당 전문가와의 일대일 매칭 및 상담을 받게 될 전망이다.

한편 박준희 구청장은 “앞으로 서울창업카페 낙성대점에서는 멘토링뿐만 아니라 예비 창업자, 크리에이터, 소상공인을 위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과 공간 인프라를 제공할 예정”이라며, “창업에 관심 있는 예비 창업자 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