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엑스몰 ‘핫플레이스’ LF챔피온 당일 매출 순위권 기록

LF제공

[비즈경영] 김성훈 기자

최근 서울 코엑스몰에 오픈한 글로벌 스포츠·캐주얼 브랜드 ‘챔피온’의 공식 브랜드 스토어가 코엑스몰의 ‘핫 플레이스’로 떠오른다.

15일 LF는 지난 1일 오픈한 코엑스몰 챔피온 브랜드 스토어가 오픈 당일부터 유스패션 카테고리 매출 1위에 오르는 등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발표했다.

LF는 국내 유스 패션 시장의 급성장에 따라 챔피온의 국내 론칭을 결정했다. 이에 지난달 공식 온라인 쇼핑몰인 ‘LF몰’에 챔피온 상품을 입점시켰다. 또 기존에 국내에 유통돼 왔던 아시아 라인은 물론 미국 라인과 유럽 라인 등 챔피온의 글로벌 라인 전체를 국내 시장에 선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코엑스몰 챔피온 브랜드 스토어는 약 70평대 면적에 구성됐다. 디자인에는 철조망, 파이프, 배수망 등을 적극 활용해 ‘스트리트 감성’을 담아 핵심 고객층인 10대에게 깊이 다가가고자 노력했다. 이 외에도 1919년 탄생한 챔피온 브랜드의 역사를 느낄 수 있는 각종 사인과 소품들이 매장 내에 비치돼 이를 찾는 재미도 겸비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상품군은 온라인몰과 마찬가지로 전 라인의 다양한 제품을 한 자리에 만나볼 수 있도록 구성됐다. 이곳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도 불구하고 오픈 당일부터 1천100여 명의 고객이 운집해 성황을 이뤘다. 또 연일 다양한 고객들이 방문해 오픈 2주 만에 매장 내방객 1만 명을 돌파한 것으로 나타났다.

많은 고객의 방문은 판매 호실적으로 이어졌다. 특히 챔피온의 인기 아이템인 그래픽 반팔 티셔츠와 챔피온 브랜드의 ‘C’로고를 배색한 크루넥 반팔 티셔츠 등의 제품들은 매장 오픈 1주일도 안돼 ‘완판’을 기록할 정도로 판매 호조를 보였다. 이와 함께 유럽, 아시아, 미국 라인 제품들이 고르게 우수한 판매 반응을 보인다.

LF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에도 챔피온 브랜드 스토어가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패션 피플들이 사랑하는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