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제공

[비즈경영] 오형진 기자

최근 충북 청주에 14번째로 들어서는 공공도서관인 가로수도서관 건립공사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관심이 집중된다.

청주시 흥덕구 가경동 서현근린공원 내에 들어서는 가로수도서관은 올해 말까지 133억 원을 투입해 지하1층, 지상4층, 연면적 3500㎡ 규모로 건립될 것으로 보인다. 현재 공정률은 50%로, 4층 철근콘크리트 골조작업까지 완료된 것으로 알려졌다.

주요시설로는 영유아자료실, 카페, 공연장, 열람실, 문화교실, 사무실 등이 있으며, 지역주민 누구나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조성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도서관 고유의 기능을 가지면서 몸과 마음의 힐링 공간으로, 다양한 행사와 프로그램이 운영될 수 있는 공간으로 들겠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