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신규 개업 매장에 결제단말기 무상 지원 실시

LG유플러스 제공

[비즈경영] 이대수 기자

12일 LG유플러스가 새롭게 매장을 여는 소상공인을 위해 인터넷 서비스 가입 시 결제단말기·와이파이 등을 무료로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시행한다고 발표했다.

오는 31일까지 진행되는 프로모션은 소규모 신규 매장을 여는 사업자가 개업 7일 전 인터넷 서비스를 사전예약하면 추가적인 통신 서비스·요금 할인·경품 등을 제공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프로모션 기간 LG유플러스는 사업자에게 결제단말기와 와이파이를 무료로 제공한다. 사업자 입장에서는 유선 카드결제기 ‘Cat 단말기 2인치’를 별도로 이용할 시 추가로 납부해야 하는 기기 값 20만원을 절약 가능하다.

매월 이용료 추가 할인도 제공된다. LG유플러스 온라인 직영몰에서 사전예약하는 이용자는 매월 인터넷 요금의 7% 할인을 중복·추가로 받을 수 있게 될 전망이다.

프로모션에 참여하고자 하는 사업자는 신규 매장 오픈 7일 전 LG유플러스 온라인 직영몰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결제단말기 무상 제공은 3년 약정 기준이며, A/S는 1년간 무료로 제공된다. 결제단말기 미사용 시 무상 혜택이 제외되고 별도의 비용이 발생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정영준 LG유플러스 채널영업담당은 “코로나19로 시장이 위축된 상황에서도 굳은 마음으로 새로운 사업에 도전하는 소상공인 사장님들께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드리고자 했다”라며 “이번 프로모션으로 사업자들이 매장에 필요한 다양한 통신 서비스를 한 번에 갖추고, 운영비용도 줄일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