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 ‘그랩 앤 고’ 매장 국내 도입 본격화

BBQ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제너시스 비비큐가 지난달 29일 용산구 한강동로 용산 역사에 위치한 아이파크몰에 BBQ ‘용산 아이파크몰점’을 오픈하고 ‘그랩 앤 고(Grab& Go)’ 시스템을 본격 도입했다고 전했다.

용산 아이파크몰은 다양한 편의시설이 자리잡고 있어 작년 3월 기준 약 8만1000명 규모 유동 인구를 기록한 집객력이 매우 우수한 장소로 10대에서 30대까지의 유동인구가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이파크몰 5층 128.78㎡(39평) 크기로 자리잡은 BBQ ‘용산 아이파크몰점’은 내점 고객을 대상으로 홀을 운영하는 방식의 기존 ‘올리브 치킨 카페’에 BBQ의 미국 맨해튼 32번가 매장을 통해 현지인들의 큰 인기를 얻으며 가능성을 인정받은 ‘그랩 앤 고’ 시스템을 국내에 본격적으로 도입하는 첫 매장으로 전해진다.

‘그랩 앤 고’는 2017년 BBQ가 미국 맨해튼 매장을 오픈하며 현지에 맞게 채택한 시스템으로, 지난해 맨해튼 매장이 일 매출 3만7000달러(한화 약 4500만원)을 기록하는 등 성공적으로 정착하는데 큰 역할을 했다. 미리 조리한 음식을 용기에 담아 바로 먹는 방식으로, 제품이 조리될 때까지 기다려야 하는 기존 테이크 아웃과 달리 구입해 바로 먹을 수 있는 것이 장점으로 작용한다.

BBQ ‘용산 아이파크몰점’은 실내 매장과 별도로 7개 테이블에 좌석 28석 규모로 운영되는 야외 테라스 좌석이 준비돼 태블릿 PC를 활용해 주문이 가능하다. 특히 저녁과 야간에는 수제 맥주와 치킨 세트로 구성한 메뉴를 제공할 예정이다.

BBQ 관계자는 “용산 아이파크몰점의 ‘그랩 앤 고’ 시스템은 최근 ‘속도’와 ‘이동성’을 중시하는 현대인들의 생활 패턴을 고려해 고객들이 최대한 편리하게 BBQ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한 것”이라며, “서울의 생활패턴이 뉴욕과 크게 다르지 않아진 만큼 향후 ‘그랩 앤 고’의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