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아시아영화학교 한국영화아카데미와 업무협약 체결

부산아시아영화학교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부산아시아영화학교가 한국영화아카데미와 손잡고 부산 영화교육 분야에서 다양한 협력에 나선다. 11일 양 기관의 교류 활성화 및 상호 협력을 바탕으로 한 업무협약(MOU) 체결을 통해로 알려졌다.

2018년 한국영화아카데미가 부산으로 이전하면서 같은 주소지에 나란히 이웃하게 된 두 학교는 이번 협약을 통해 영화교육의 전문성을 강화하고, 부산지역 영화산업에 활력을 불어넣으며, 아시아 영화교육 허브의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두 학교는 앞으로 정보의 상호교환과 공동사업 기획, 교수·강사진 상호 활용, 시설 및 장비 등의 기술교류를 통해 공동 발전을 꾀하고, 부산지역 영화.영상인력 양성과 현장연계 활성화, 학교 실습 및 제작 작품의 로케이션 관련 협력과 지역 내 제작사 및 배급사와의 협업 지원 등을 통해 부산지역 영화산업과 직접적인 연계를 맺는다. 또한, 교육생간 네트워킹 형성을 통해 국제 공동제작을 지원할 방침이다.

1984년 문을 연 한국영화아카데미는 영화연출, 촬영, 애니메이션, 프로듀싱 전공으로 구성된 정규과정, 장편 극영화와 애니메이션을 제작하는 장편영화 제작연구과정 등을 운영할 전망이다.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을 비롯해 다양한 분야의 영화인을 다수 배출하며 주목받은 바 있다.

부산아시아영화학교는 2016년 부산을 중심으로 아시아 영화 산업을 이끌어 갈 인재를 키울 목적으로 설립된 국제 영화학교다. 아시아 영화인 대상 프로듀싱 과정인 국제 영화비즈니스 아카데미, 부산지역 영화인 전문교육과 시민 교양교육을 어우르는 부산영상아카데미, 단편영화 제작워크숍으로 이루어진 아시아영화창작워크숍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