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고라이브 인기 유튜버와 함께한 ‘코로나19 극복’ 물품 기부로 화제

[비즈경영] 신우진 기자

글로벌 라이브 방송 플랫폼 비고라이브가 유튜버 정선호와 함께 코로나 물품 기부에 나서며 ‘유튜브의 순기능’을 몸소 보여줬다.

지난 14일 비고라이브는 유튜버 정선호와 함께 코로나 물품 기부 활동을 펼쳤다.

해당 기부 활동을 위해 정선호와 비고라이브 인기 BJ 다빈스, 수노 등은 기부 일주일 전부터 비고라이브 앱 내 ‘멀티 게스트’ 기능(다중 영상채팅 기능)을 이용해 기부 물품 및 기부 방법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결정된 기부물품은 손 세정제, 핸드워시 등 위생용품과 라면, 햇반 등 생필품으로, 해당 물품 구입을 위해 비고라이브는 약 8000달러의 비용을 들였다. 기부처로는 기증품 판매 수익으로 장애인을 고용하는 시설인 ‘굿윌스토어 수원점’으로 지정됐다.

기부 당일 정선호는 스타워즈에 등장하는 캐릭터인 ‘츄바카’ 모양의 탈을 쓰고 나타나 현장에 즐거움을 전해줬다. 더운 날씨에 땀을 뻘뻘 흘리면서도 그는 한시도 쉬지 않고 묵묵히 물품을 나르며 주위에 모범이 됐다.

물품 전달 후 이들은 ‘2m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을 위해 수원역으로 이동해 이어졌다. 동 캠페인은 거리에 선 정선호를 중심으로 2m 간격으로 둔 손 세정제를 시민들이 어떠한 접촉 없이 직접 가져가게 하는 방식으로, 실제 많은 시민들이 참여하여 사회적 거리두기의 중요성을 더욱 되새겼다.

유튜브 영상으로 제작된 비고라이브와 정선호의 기부활동은 현재 11만 뷰가 넘는 인기를 자랑하며 널리 퍼지고 있다. 영상을 제작한 정선호는 영상을 통해 “좋은 분들과 함께 좋은 뜻을 전할 수 있는 뜻깊은 하루였다”며 기부 소감을 전했다.

비고라이브도 한국 코로나 바이러스 퇴치에 많은 도움이 되고 싶다. 5월 비고라이브 전 세계 유저가 함께 하는 코로나 관련 이벤트 및 기부에도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비고라이브는 4월 한국 출시 4주년을 맞았으며, 현재 유저들의 흥과 끼를 표출하는 ‘흥부자끼부자’ 이벤트와 비고라이브 코리아의 얼굴을 뽑는 ‘Mr & Ms BIGO KOREA’ 이벤트를 동시에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