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기장도서관 52번째 한국도서관상 영예의 주인공 등극

기장군 제공

[비즈경영] 이대수 기자

27일 부산시 기장군은 기장도서관이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하는 ‘2020년 제52회 한국도서관상’의 단체부분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한국도서관상은 1969년에 제정돼 매년 한국 도서관 발전과 독서문화진흥에 기여한 개인 및 단체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잘 알려져 있다.

기장도서관은 지역주민을 위한 독서진흥 및 평생학습 프로그램을 내실있게 운영해 지역의 복합문화공간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했으며, 지식정보 취약계층에 대한 찾아가는 서비스를 통해 정보격차 해소에 일조하는 등 지역사회 책 읽는 문화 확산 및 이용자 중심의 도서관 서비스 확대를 위해 노력한 공을 인정받아서 제52회 한국도서관상 단체상 부분을 수상하게 된 것이다.

기장군 도서관과장은 “2003년 개관한 기장도서관이 지역사회의 독서문화발전에 노력한 그동안의 노력을 인정받는 것 같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기장군 내 공공도서관 및 작은도서관의 확충을 위해 노력해 지역 내 지식정보 격차 해소를 위해 앞장서겠다”고 의견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