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벤처기업지원 포스코인터내셔널 국내 중소벤처기업 해외시장 진출 교두보 마련

포스코인터네셔널 제공

[비즈경영] 안은서 기자

27일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중진공)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국내 중소벤처기업의 해외시장 개척을 지원하기로 결정한 사실을 전했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중진공 주관 해외진출 설명회 등 행사에 참여해 중소벤처기업들을 상대로 1:1 맞춤형 컨설팅 및 법률∙세무상담 등 수출 관련 세미나도 제공할 방침이다. 또 유망 중소벤처기업과 전시관을 마련해 국제전시회에도 참가하는 등 코로나 사태 장기화에 따른 어려움을 겪는 중소벤처기업의 해외시장 판로 개척도 도울 전망이다.

아울러 포스코그룹 글로벌 마켙이 협업 기업들이 중진공의 ‘수출 바우처 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수출 바우처 사업’에 선정되는 기업은 수출 준비부터 해외시장 진출까지 모든 수출 과정에서 활용 가능한 다양한 해외마케팅 서비스를 바우처를 통해 지원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포스코인터내셔널 관계자는 ” 우수한 기술력을 가진 중소벤처기업의 성장과 포스코인터내셔널의 신성장 동력을 확보하는 상생협력 사례를 지속 발굴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