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고양시 화정동 ‘청난창업 ㅓ지원공간’ 시제품 제작 시설 구축

고양시 제공

[비즈경영] 김성훈 기자

27일 경기도 고양시는 덕양구 화정동 청년창업 지원공간인 ’28청춘창업소’가 중소벤처기업부의 메이커 스페이스(maker space) 구축 사업지로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메이커 스페이스는 중소기업이나 창업기업이 아이디어를 시제품으로 제작할 수 있도록 3D 프린터, 레이저 커터 등 다양한 장비가 구비된 창작·창업지원 공간으로 잘 알려져 있다. 고양시는 지난 1월 ’28청춘창업소의 청년기업가들과의 간담회’에서 메이커 스페이스 구축을 약속하기도 했다.

고양시는 이미 메이커 스페이스 사업공간으로 선정된 대화도서관, 어린이박물관과 28청춘창업소를 연계해 제조업 창업 저변을 확대할 방침을 세웠다.

또 향후 28청춘창업소가 더욱 특화된 시설로 기업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한편 이재준 고양시장은 “지역 기업과 시민이 많은 혜택을 볼 수 있도록 이른 시일에 다양한 장비를 갖춰 운영하겠다”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