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적십자사 캠코 대경본부와 ‘안전한 도서관’ 방역물품 전달로 착한 행보

대구적십자사 제공

[비즈경영] 김성훈 기자

지난 22일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는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 대구경북지역본부와 ‘안전한 도서관’ 방역물품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전달식에서는 캠코브러리 13호점인 해나라지역아동센터에 소독기와 살균소독액을, 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는 아동 35명에게는 코로나19 예방세트(6종)를 지원해 눈길을 끌었다. 어려운 시기 큰 힘이 되는 나눔의 일환이다.

캠코브러리는 캠코(CAMCO)와 도서관(Library)의 합성어로 지역아동센터 내 노후공간을 리모델링해 설치한 작은 도서관으로 알려져 있다.

한편, 캠코는 대경본부는 지난 2015년 6월 대구적십자사와 사회공헌협약을 맺은 후, 취약계층의 생계지원을 위한 온누리상품권 기부, 캠코브러리, 희망 Replay 프로그램, 각종 행사 후원 등 다양한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서 나가는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