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 신한은행과 함께 예비창업자의 든든한 지원군 자처

BBQ 제공

[비즈경영] 서영준 기자

22일 치킨 브랜드 BBQ는 신한은행과 손을 잡고 가맹점과 예비 창업자를 위한 금융 지원에 나선다고 전했다.

양사는 지난 21일 서울 문정동 BBQ 사옥에서 사업 자금 대출을 지원하는 ‘프랜차이즈론’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윤경주 BBQ 부회장과 최영화 신한은행 강동본부장이 참석해 자리를 빛내 주목받았다.

프랜차이즈론은 본사 재무구조 건전성과 향후 사업 성장 가능성을 바탕으로 가맹점주와 창업 희망자에게 필요한 자금을 지원하는 맞춤형 대출제도다. 신용등급에 따라 최고 7000만원까지 대출이 가능한 시스템이다.

한편 윤경주 부회장은 “이번 업무 협약이 코로나19에 따른 경기 불황 극복에 신호탄이 될 것”이라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