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에서 큰 반향 불러일으킨 ‘휴온스’ 의료용 소독제 10만통 수출 길 열리다

휴온스메디케어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최근 휴온스글로벌 자회사 휴온스메디케어가 ‘K-방역’의 우수성을 영국 전역에 전파시키며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 21일 휴온스메디케어는 의료용 손소독제 ‘휴스크럽’ 10만통을 영국의 헬스케어 기업 ‘프로테크닉 헬스케어(이하 프로테크닉)’를 통해 영국 정부로 수출 소식을 전했다.

이번 수출은 ‘코로나19’로 영국에서 손소독제 공급에 비상이 걸리면서 프로테크닉사가 휴온스메디케어에 긴급 수출을 요청해 성사된 것이다. 휴온스메디케어는 계약 체결과 동시에 영국 정부(NHS)에 초도 물량 ‘휴스크럽’ 10만통을 전량 출하할 예정이며, 국내 최초 티슈형 항균 피부 소독제인 ‘헥시와입스’ 수출에 대한 논의도 이어갈 계획으르 밝혔다.

휴스크럽은 클로르헥시딘 글루코산염 1%와 에탄올 83% 혼합 제제의 의료용 의약품이다. 다제내성균을 포함한 진균, 결핵균, 각종 바이러스 등 광범위한 살균이 가능하며, 액상 형태로 사용 후 끈적임이 없어 피부 자극과 손상이 적은 것으로 알려진다. 미국 질병관리센터(CDC) 손 소독 지침에서 권장하는 알코올 70% 이상을 함유하고 있어 소독제로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