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여파 셀프매장 활성화로 이어지나? 이마트24 위워크 13개 지점 셀프매장 운영

이마트24 제공

[비즈경영] 오형진 기자

21일 이마트24는 글로벌 공유오피스 플랫폼 위워크(WeWork)와 업무협약을 맺고 위워크가 운영하는 13개 지점에 셀프 콘셉트매장 셀프 미니(SELF MINI)를 선보였다고 발표했다.

위워크 메인 라운지에 냉장/냉동/일반 진열공간을 디자인하고 도시락, 김밥, 샌드위치 등을 비롯해 음료, 스낵 등 주요상품을 판매하는 방식으로 잘 알려져 있다.

위워크 라운지에서 미팅을 하거나 휴식을 취하는 고객들은 바로 옆에 있는 이마트24의 셀프미니에서 언제든지 자유롭게 원하는 상품을 고르고, 무인 키오스크를 통해 직접 결제할 수 있다. 근접성, 긴급성 등 장점을 지닌 편의점이 시대의 변화와 기술의 진보에 맞춰 고객 바로 옆에 위치하는 초근접 콘셉트의 매장을 선보이는 것이다.

이러한 매장이 가능했던 것은 진보된 무인 결제 시스템 덕이다. 보안이 철저한 위워크 전용공간 내부에 있어 도난의 우려가 없고, 누구나 손쉽게 이용할 수 있는 셀프 결제 키오스크 덕분에 별도의 근무자 없이도 운영할 수 있다. 편안하면서도 고급스러운 위워크 인테리어에 걸맞은 감각적인 디자인 역시 이용고객들의 만족감을 높인 이유 중 하나로 작용한다.

류승훈 이마트24 미래사업팀장은 “시대가 급변하는 현대사회에서 그 자리에 머물러 있으면 도태된다는 생각으로 기존에 없었던 콘셉트 매장을 선보이고 있다”며, “혁신적 시도를 지속함으로써 고객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안해 나갈 것”이라고 의견을 나타냈다.

한편 위워크는 전 세계 37개 국가, 140개 도시, 740개 지점을 통해 66만2000명 이상의 이용 멤버를 보유하고 있는 글로벌 공유오피스 기업으로 잘 알려져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