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란X신한카드 유튜브 계정 통한 온라인 라이브 공연 예고

신한카드 제공

[비즈경영] 최정근 기자

코로나19 여파로 오프라인 공연의 대한 갈증을 해소시켜줄 공연 소식이 전해져 많은 이들을 설레게 하고 잇다.

21일 신한카드는 밴드 소란이 오는 26일 오후 5시 자사 유튜브 계정에서 라이브 공연을 한다고 발표했다. 소란은 ‘너를 공부해’, ‘나만 알고 싶다’ 등의 곡을 낸 4인조 밴드로 실력파로서 대중에게 각인돼 왔다.

신한카드는 소란 라이브 공연을 시작으로 서울문화재단, 인터파크 씨어터, 러시아 차이콥스키 음악원 등 문화예술 단체와 협업해 공연 콘텐츠를 영상화해 제공할 방침이다.

한편 21일부터 6월 말까지 신한카드 아름인 홈페이지를 통해 문화예술 업계를 돕기 위한 모금도 진행된다. 기부금은 전액 국내 문화 예술 업계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가뭄의 단비 같은 이번 공연 소식에 전반적인 온라인 공연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을 지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