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에 부는 독서 바람? 전자도서관 이용률 UP!

강남구 제공

[비즈경영] 서영준 기자

17일 서울시 강남구가 구립도서관 임시휴관 기간 중 온라인 독서활동을 장려한 결과 3월 한달 간 전자도서관 이용률이 지난해보다 75%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지난달 강남구 전자도서관 대출건수는 지난해 같은 기간 1만3335권보다 75% 증가한 2만3387권으로 가장 많이 대출된 책은 ‘페스트'(82회), ‘멋진 신세계'(52회), ‘데미안'(33회)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강남구 전자도서관은 2만2000여종 34만여권의 전자책을 보유 중이며 대출 희망자는 홈페이지 회원가입 후 이용 가능하다.

또 어린이들에게 원서를 수준별로 제공하는 오버드라이브(OverDrive)는 지난해보다 326% 증가한 409권이 대여됐다. ‘귀로 듣는 책’ 오디오북은 지난해 3월 2138권에서 올해 112% 증가한 4542권이 대출된 것으로 나타났다.

김용만 강남구 문화체육과장은 “코로나19로 휴관 중에도 강남구민들이 집에서 도서관 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기반의 북큐레이션, 팟캐스트 운영 등 다양한 온라인 독서문화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