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사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최근 삼양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예비 창업자를 위해 온라인 세미나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17일 삼양사의 식자재 유통사업 브랜드 ‘서브큐’는 오는 23일 카페 점주와 관계자, 예비 창업자 등을 대상으로 ‘베이커리 및 카페음료 메뉴’ 세미나를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전했다.

이번 세미나는 삼양사 소속 제과기능장과 차, 음료 전문 기업인 삼원티앤비(T&B)의 ‘티 마스터’가 함께 강사로 나선다. 티 마스터는 차에 대한 기초 지식과 추출 관련 소정의 교육을 수료하고 시험을 거친 차 전문 인력으로 알려졌다.

삼양사 제과기능장은 냉동베이커리를 이용해 ‘몽블랑 크로와상’, ‘크로와상 샌드위치’ 등 음료와 함께 즐길 수 있는 디저트와 사이드 메뉴를 시연한다. 삼원T&B 티마스터는 ‘청포도 세이지그린티’, ‘자두 체리블러썸’ 등 봄철에 어울리는 카페 메뉴를 제안할 예정이다.

이번에 공개하는 레시피는 소규모 카페의 특성에 맞춰 손이 적게 가면서도 고급스러운 신메뉴를 만들 수 있도록 냉동 베이커리를 적극 활용한 점이 눈에 띈다.

강사진은 메뉴 시연 외에도 매장 규모에 맞는 오븐 선택 방법, 냉동 베이커리 활용 방법 등 창업 준비 과정에 필요한 노하우도 함께 공개할 예정이다.

삼양사 서브큐 관계자는 “새로운 메뉴 개발에 어려움을 겪는 소규모 카페와 베이커리 관계자를 위해 이번 세미나를 기획했다”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예비 창업자분들께 작게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