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시간 내 장보기 현실화 ‘GS프레시’ 당일배송관 통해 확인

GS리테일 제공

[비즈경영] 오형진 기자

14일 온라인 장보기 쇼핑몰 GS프레시는 위메프에 3시간 내 당일배송이 가능한 전문매장 ‘마트 당일배송관’을 오픈한다고 밝혔다.

당일배송관에서 주문가능한 품목은 채소·과일·정육 등 신선식품과 유제품·베이커리·음료·생활용품 등 생필품 1만2000여종으로 주문금액이 3만원을 넘으면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원하는 시간대에 무료 배송된다. 당일배송은 서울시과 경기도 등 수도권을 비롯한 전국에서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GS프레시는 이번 위메프와의 제휴를 통해 서비스 채널을 확대하고 심플리쿡, 우월한우, 하루채소 등 GS리테일만의 차별화 제품을 선보일 방침이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온라인쇼핑을 선호하게 된 소비자들에게 큰 호응이 있을 것으로 회사는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김경환 GS리테일 이커머스 전략부문장은 “위메프와 손잡고 GS프레시 당일배송관을 론칭해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GS프레시는 차별화된 신선식품들을 제공하며 위메프와 공동 협력해 고객에게 가장 좋은 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다각도로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