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식주 편집숍’? 롯데백화점 ‘시시호시’ 김포공항점 진출

시시호시 제공

[비즈경영] 한명희 기자

13일 롯데백화점은 오는 15일 김포공항점에 94평 규모로 의식주 아이템 편집숍 ‘시시호시(sisihosi)’ 첫 매장을 오픈한다고 발표했다.

‘시시호시’는 ‘매일 매일이 좋은 날’이라는 의미로, 재미있고 개성있는 상품을 테마별로 구성한 ‘라이프스타일 편집숍’이다. 고객에게 오프라인 매장의 장점인 ‘구경하는 재미’를 선사해 집객과 체류시간을 증대하겠다는 백화점의 계획이다.

이곳은 기존 백화점 편집숍과는 다르게 이미 알려진 유명 브랜드보다는 최근 SNS에서 뜨고 있는 일명 ‘라이징 브랜드’를 주로 취급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180여개 입점 브랜드 중 반 이상이 백화점 최초 입점 브랜드이며, ‘시시호시’ 매장에만 있는 ‘오리지널 자체브랜드(PB) 상품과 라이징 브랜드와의 협업 상품도 선보일 방침이다.

이에 더해, 기존 백화점이 상품을 브랜드와 아이템별로 배치했다면 ‘시시호시’는 연중 테마와 이벤트에 맞춰 상품군을 배치해 ‘보는 재미’를 강화했다. 12월에는 한해를 마무리하는 홈데코 용품과 홈파티 용품을 판매하거나 ‘퇴근 후 와인 한잔’ 테마로 와인과 와인잔, 치즈 등을 한 곳에 배치해, 연계 구매를 유도할 것으로 보인다.

정규 매장 앞쪽에는 별도로 공간을 편성해, 월간지를 보듯 매달 변화하는 팝업 스토어인 ‘월간 시시호시’를 구현할 예정이다. 이곳에서는 2~3주 기간 동안 한 가지 콘셉트를 잡고 기존 입점돼 있는 브랜드와 미입점 브랜드 상품을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손을경 롯데백화점 MD 개발부문장은 “시시호시는 ‘년월일시’ 라는 삶의 주기에 맞게 재미있고 개성있는 아이템을 고객에게 제안하는 새로운 형태의 팝업스토어”라며, “김포공항점에 오픈하는 1호점에 이어 오는 7월에는 인천터미널점에 2호점 오픈도 계획하고 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