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13일 NH투자증권 100세시대연구소는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100세시대 아카데미’를 오프라인 대신 유튜브 실시간 세미나 형식으로 실시한다고 발표했다.

4월 강좌는 오는 22일 오후 3시부터 모바일과 PC를 통해 실시간으로 진행된다. 이번 100세시대 아카데미는 ‘국내 주식: 코로나19에 대처하는 자세’와 ‘원자재: 베어마켓에서 벗어나기 위한 조건’을 주제로 구성한 것으로 알려졌다.

세미나 첫 번째 세션은 NH투자증권 김병연 팀장이 2020년 상반기 글로벌 금융시장 시황과 코로나19로 촉발된 위기의 진행 경로를 되짚어보고 향후 투자전략을 모색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두 번째 세션은 NH투자증권 FICC리서치센터 황병진 연구위원이 상반기 원자재 투자전략을 주제로 진행한다. 최근 에너지 섹터를 중심으로 급락한 원자재 시장과, 수요와 공급의 불확실성이 공존하는 석유시장과 귀금속시장에 대해 알아볼 예정이다.

‘100세시대 아카데미’ 유튜브 실시간 세미나는 사전 참가신청을 하면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참가신청은 NH투자증권 영업점 직원 또는 모바일 링크 및 홈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박진 100세시대연구소장은 “국가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필요한 시기인 만큼 온라인 방식의 세미나를 도입해 고객들이 중요한 정보를 공유할 수 있도록 유연한 교육시스템을 구축해 가겠다”고 의견을 나타냈다.